2024년 06월 23일 일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영업

랜섬웨어부터 돼지도살까지... 노련해진 사기행각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한살림 ‘우리는 한쌀림’ 쌀 소비 캠페인 시...
1000만원짜리 인공와우, 건강보험 지원 ‘평...
- - - - - - -
 

하림, 닭가슴살로 만든 챔스틱 2종 오리지널·할라피뇨 출시

지방 3% 미만… 가볍고 건강한데 맛있고 간편하기까지
뉴스일자: 2024-06-08

종합식품기업 하림이 고단백 저지방의 대명사 닭가슴살로 만든 ‘챔스틱’ 2종 ‘오리지널’과 ‘할라피뇨’를 출시한다.

지방 함량 3% 미만의 닭가슴살 햄 ‘챔’의 꾸준한 인기에 힘입어 냉장 제품 ‘바로먹는 챔’과 ‘구워먹는 챔’을 선보인 데 이어, 먹기 편한 바 형태의 ‘챔스틱’을 추가로 내놓았다.

신제품 ‘챔스틱’ 2종은 지방 함량과 칼로리에 특히 민감한 소비자들을 고려한 제품으로 ‘챔스틱 오리지널’(80g)은 지방 함량이 1.5g에 불과하고, 칼로리는 90kcal이다. ‘챔스틱 할리피뇨’(80g)는 지방 함량이 더 적어 0.9g밖에 안 되며, 칼로리도 83kcal다. 단백질은 두 제품 모두 15g 이상 들어있다. 국내 닭가슴살 바 시장에서 매출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는 기존 제품들과 비교했을 때 칼로리는 50% 이상 낮고, 지방 함량은 10분의 1 수준이다.

닭가슴살 햄 ‘챔스틱’은 8시간 냉장 숙성한 100% 국내산 닭가슴살을 사용해 퍽퍽함 없이 쫀득하고 탱글한 식감이 특징이다. 오리지널은 맛이 부드럽고 담백하며, 할라피뇨는 알싸한 고추가 콕콕 박혀 느끼함 없이 끝까지 깔끔하게 즐길 수 있다.

닭가슴살햄 ‘챔스틱’ 2종은 편의점 GS25를 비롯해 하림 공식 온라인 쇼핑몰 하림몰(www.harimmall.com)에서 판매하며, 컬리, 쿠팡 등에도 입점할 계획이다.

하림은 ‘챔스틱’ 출시를 기념해 SNS 이벤트도 진행한다. 참여 방법은 6월 7일까지 하림 공식 SNS에 게시물로 올라온 낱말 퍼즐 이미지 속 숨어있는 신제품 이름을 찾아 댓글에 남기면 된다. 30명을 뽑아 하림 인기 제품 세트를 선물할 계획이다.

하림은 ‘챔’의 꾸준한 인기에 힘입어 스틱 형태의 신제품을 출시했다며, 닭가슴살 단백질을 더 간편하고 맛있게 섭취할 수 있어 영양 간식을 찾는 학생이나 직장인은 물론 다이어터들에게도 환영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출처 : 하림



 전체뉴스목록으로

hy, ‘장어추어탕 컵밥’ 2종 출시
*GS리테일, 통합 PB 브랜드 ‘유어스’ 신규 BI 공개
오픈 1주년 맞은 굽네 플레이타운, 방문자 20만명 돌파
하림, 캠핑에 딱 어울리는 닭고기 제품 추천
바디프랜드, 헬스케어로봇 풀플랫 신기술 특허 등록
동원F&B, ‘리챔 순살꼬꼬&순닭가슴살’ 출시
농심 짜파게티 더블랙, 출시 한 달여 만에 700만봉 판매

 

오설록, 콜드브루 티 3종 출시
빅토리아슈즈, 다이노탱과 컬래버 컬렉션 공개
GS25, 성수베이글 매출 1위 등극하며 완판 행진
매일유업, 매일 바이오 ZERO 요구르트 출시
하림, 신제품 ‘오!늘단백 프로틴 쿠키’ 2종 출시
신한카드, 사회초년생 첫 신용카드 ‘신한카드 처음’ 출시
남호주 와인 x 보틀벙커 프로모션

 


공지사항
뉴스지 한자표기 '新聞集'
뉴스그룹 정보 미디어 부문 상표등록
알프롬 계열 상표, 상표등록 완료
알뜰건설, 상표등록 완료
존차닷컴, 글꼴 변경 상표등록 완료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