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12월 05일 화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포토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티머니복지재단 ‘이로운도로 캠페인’
희귀질환 환자 위한 희망의 발걸음 모은다

포토뉴스
 

싱어송라이터 윤대천 ‘If You Love Me’ 뮤직비디오

사랑과 설렘이 담긴 감미로운 얼터너티브 록 인디음악
뉴스일자: 2023-11-19



싱어송라이터 윤대천(사진)이 10월 31일 오후 12시 국내외 음원 사이트에 싱글 ‘If You Love Me’를 발매하고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윤대천의 신곡 ‘If You Love Me’는 따스한 가을 분위기의 잔잔한 감성과 감미로운 목소리로 설렘이 담긴 사랑을 고백하는 록 음악으로, 윤대천이 직접 작사, 작곡, 편곡하고 그가 활동하는 그룹 자판기유자차(VMCT)의 진하람과 김재우가 참여했다.

‘서투른 나의 맘을 안아줬으면 나 혼자만의 사랑이라도 좋아’라는 가사처럼 서투른 사랑을 조심스레 고백하는 풋풋한 이야기와 아름다운 멜로디로 듣는 이에게 짝사랑의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곡이다.

윤대천은 이 곡에 대해 “스물에 써뒀던 노래를 꺼내 작업했는데, 헷갈리던 마음을 깨닫고 서투른 사랑을 조심스레 고백하는 짝사랑의 이야기를 표현했다. 곡에서 말하는 ‘너’는 ‘사람’이 될 수도, ‘꿈’이 될 수도 있다”면서 “저의 음악이 여러분의 일상에 어떤 형태로든 작은 울림이 돼 함께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특히 뮤직비디오는 DCP 스튜디오에서 촬영해 평소 작업하는 공간 속 윤대천의 다양한 감정과 행동, 음악이라는 꿈을 향한 진심과 태도를 한 편의 이야기로 풀어냈다. 사랑에 거침없이 취하고 싶은 ‘동적인 내면’과 혹시 멀어질까 조심스레 살피는 ‘정적인 외면’의 상반된 모습을 연출해 서투른 마음과 고민을 뮤직비디오에 담았다.

한편 윤대천은 대한민국의 얼터너티브 록 그룹인 자판기유자차(VMCT)의 리더이자 프런트맨이다. 그룹에서 리드보컬을 맡으며 직접 작사, 작곡, 프로듀싱하고, 곡에 따라 피아노, 어쿠스틱기타를 연주하며 다양한 아티스트들과 예술적 교류를 나누고 있다.

윤대천은 2018년 싱글 앨범 ‘Me Lody’를 발매하며 솔로 데뷔 이후 다수의 솔로 앨범에 멤버들의 참여를 이끌어 다양한 색깔의 음악을 선보였으며, 그가 속해있는 그룹 자판기유자차(VMCT)의 첫 번째 정규 앨범에 열한 곡의 트랙을 멤버들과 직접 제작, 프로듀싱해 2021년 ‘The Venmacitea’로 그룹 데뷔를 했다.

넓은 음역과 갈라지는 듯한 고음, 공허한 음색과 경쾌한 사운드, 은유적인 가사의 직설적 표현으로 목가적이면서도 웅혼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독특한 색깔을 지닌 싱어송라이터 윤대천의 이야기가 많은 이들의 관심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출처 : 디씨피레코드




 전체뉴스목록으로

‘스트릿 여신’ 권은비와 수프라의 두 번째 만남
페트레이, 브랜드 앰버서더 ‘선미’ 함께한 겨울 롱패딩 화보
김성은, 세계적인 모델 나탈리아 보디아노바 만났다
권승우, 디즈니+ '사운드트랙 #2' 캐스팅
‘비질란테’ 전진오, 장순일 役 특별출연… 강렬 임팩트
‘내 귀에 띵곡’ 솔지, “10년 전 썸남과 노래방 갔는데…”
채널A ‘선 넘은 패밀리’, 김남일 게스트 출연

 

김민규, tvN 드라마 '마에스트라’ 캐스팅
고민시, 청룡영화상 신인여우상 수상 소감
공현주, 現 소속사 강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놀던언니’ 아이비, 걸그룹 출신 4인 속 혼자 ‘솔로’파?
‘강철부대3’ 최영재 마스터, “여기서 승패 갈릴 것”
조한철, 넷플릭스 영화 '독전 2' 새로운 얼굴로 가세
‘겨울 여왕’ 김고은,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롱패딩 화보

 


010라인
베네프롬 베네인투 투자관리
가상자산 관리 / 보안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