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12월 05일 화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문화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티머니복지재단 ‘이로운도로 캠페인’
희귀질환 환자 위한 희망의 발걸음 모은다

포토뉴스
 

현대차그룹 정의선 회장, 글로벌 문화 예술 패트런

세계적 미술관 장기 후원
뉴스일자: 2023-11-19

현대자동차그룹 정의선 회장이 인간 중심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문화예술 분야에서 장기간에 걸쳐 진정성 있는 후원을 이어가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2013년 『국립현대미술관(MMCA)』 장기 후원 계약을 시작으로 영국 『테이트미술관(Tate)』, 미국 『LACMA(LA카운티 미술관)』와 장기 파트너십을 맺고 있으며, 현대 모터스튜디오, 현대차그룹 비전홀 등 국내외 거점들을 활용해 다양한 전시 및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다.

현대차그룹의 문화예술 후원 활동은 인간, 시대, 문화에 대한 종합적 이해를 바탕으로 새로운 관점을 제시하는 문화예술을 후원함으로써 예술 생태계 전반의 발전과 더불어 많은 사람들에게 풍부한 문화예술 경험과 현대 사회가 직면한 문제들을 함께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 싶다는 정의선 회장의 철학에서 시작됐다.

현대차그룹의 문화예술 후원은 메세나의 새 지평을 열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으며, 이번 대영제국훈장 서훈에도 주요한 공적이 됐다.
정의선 회장은2015년『테이트미술관』과의 장기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열린 첫 전시 개막식에서 “자동차는 단순한 이동 수단을 넘어 삶의 모습이 집약된 것으로, 현대자동차는 『테이트미술관』과의 협업을 통해 자동차를 뛰어넘는 인간중심적이고 감성적인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현대미술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할 수 있길 기대하며, 더욱 많은 사람들이 혁신적인 가치와 새로운 경험을 공유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힌 바 있다.

문화예술로부터 영감을 얻고 인류 공동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관점의 확장을 통해 ‘기술’의 차원을 넘어 자동차에 새로운 가치를 부여하고 구현하겠다는 혁신의 의지도 담겨 있다.

현대차그룹은 단순히 세계적 미술관들을 지원하는 것이 아니라 미술관과 중장기적인 협업을 통해 현대차그룹이 추구하는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고유의 프로그램을 전개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국립현대미술관(MMCA)』과국내 중견 및 신진 예술가 창작을 지원하고 한국 미술의 세계화를 도모하는 프로그램인 ‘MMCA 현대차 시리즈’와 ‘프로젝트 해시태그(Project #)’를 매년 진행하고 있다.

‘MMCA 현대차 시리즈’는 세계적 역량을 갖춘 국내 중진 작가의 대규모 연례 개인전이며, ‘프로젝트 해시태그’는 국내 예술계를 이끌어 갈 차세대 크리에이터들이 실험적인 아이디어를 자유롭게 펼칠 수 있게 하는 개방형 창작 플랫폼이다.이를 통해 현대차그룹은 국내 작가들이 세계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고 국내 문화예술계의 저변 확대와 지속적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영국의 세계적인 미술관 『테이트미술관』과는전시 프로젝트인 '현대 커미션(Hyundai Commission)'과 연구 프로젝트인 ‘현대 테이트 리서치 센터: 트랜스내셔널(Hyundai Tate Research Centre: Transnational)’을 함께 하고 있다.

‘현대 커미션’은 현대미술의 발전과 대중화를 지원하기 위해 『테이트미술관』 산하 대표적 현대미술관인『테이트모던』에서 전시하는 프로그램으로, 매년『테이트모던』의중심부에 위치한 대규모 전시장‘터바인홀(Turbine Hall)’에서 세계적인 예술가의 새로운 설치 작품을 선보인다.

2019년부터는 ‘현대 테이트 리서치 센터 트랜스내셔널(Hyundai Tate Research Centre:Transnational)’ 설립 지원을 통해,동시대 미술 및 미술사 정립에 새로운 관점을 제시한다는 비전을 토대로 『테이트미술관』과 협력 중인 전 세계 미술관,연구기관 그리고 예술가들의 글로벌 연구와 교류를 촉진하고 있다.

미국 서부 최대 미술관인 『LACMA』에서는 ‘더 현대 프로젝트(The Hyundai Project)’를 통해 예술과 기술의 융합을 추구하는‘아트 앤 테크놀로지랩(Art+Technology LAB)’과 함께 다수의 전시 및 작품 소장을 지원하고 있으며,한국 미술 연구사업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특히 2019년에는 한국 미술 연구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해외에서 최초로 개최된 한국 서예 전시를 통해 한지, 도자기, 금속판 등 다양한 소재로 구성된 작품들을 선보여 큰 호응을 받았다.

이와 관련 정의선 회장도 “현대자동차의 지원을 통해 한국 미술과 문화에 대한 관심이 확산되기를 희망한다”며“한국 사회의 토대이자 미래가 될 한국 문화를 주제로 전세계 고객과 소통하고 지속적인 예술 분야 후원으로 인류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해 나가겠다”며 한국 미술 연구에 큰 관심을 표했다.

미술관 후원 외에도 아시아 신진 미디어 아티스트들에게 성장의 발판을 마련해 주기 위한‘VH 어워드(Vision Hyundai Award)’도 시행하고 있다.

‘VH어워드’는 2016년 국내 신진 미디어 아티스트들의 발굴과 육성을 위해 시작된 공모전으로, 2021년부터는 아시아 전역으로 공모 규모를 확장해 차세대 아시아 미디어 작가들의 창작을 지원하고 있다.

공모를 통해 선발된 작가들에게는 해외 유수 창작지원 기관 프로그램 참여 및 멘토링을 통한 활발한 교류 활동을 지원하며,현대차그룹 인재개발원 마북 캠퍼스에 위치한 미디어아트 갤러리 ‘비전홀(Vision Hall)’을 비롯 전세계 다양한 예술 기관에서의 작품 상영 기회를 제공한다.

전세계 현대 모터스튜디오에서도 미디어아트를 비롯 국내외 다양한 아티스트의 예술작품을 전시해 고객들이 향유할 수 있게 하는 등 문화예술 대중화에 힘을 보태고 있다.

출처 : 현대자동차그룹



 전체뉴스목록으로

미술가 양아치 ‘레이첼 Rachael’ 프로젝트
모두투어, 11월 해외여행 송출객 139% 증가
국창 신영희 ‘소리인생 70주년 기념 공연’ 개최
대구오페라하우스, 오페라 본고장 이탈리아 진출
래퍼 이영지, 외교부 특별연설자로 나선다
서울문화재단 ‘제1기 청년예술인 창업 페스타’
대학로극장 쿼드 제작 연극 ‘신파의 세기’ 28일 개막

 

인삼 문화, 유네스코 등재 신청한다
고니아, 16년 만에 첫 콘서트 성공적 마무리
서울시 ‘3·3·7·7 관광시대’ 연다
한식진흥원, 김장철 맞이 어린이 맞춤형 김치 클래스 개최
대한민국전몰군경미망인회, 60년사 책 발간
창비의 베스트셀러 동화 ‘겨울이불’ 가족 뮤지컬로 제작
도산 안창호 선생의 손글씨 폰트 ‘안창호체’ 개발

 


010라인
베네프롬 베네인투 투자관리
가상자산 관리 / 보안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