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0일 토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경제

랜섬웨어부터 돼지도살까지... 노련해진 사기행각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한살림 ‘우리는 한쌀림’ 쌀 소비 캠페인 시...
1000만원짜리 인공와우, 건강보험 지원 ‘평...
- - - - - - -
 

쌀 소비 촉진 관련 정보량 매년 약 100만건

디저트류의 언급이 눈에 띄게 증가
뉴스일자: 2023-11-15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이종순, 이하 농정원)이 쌀 소비 트렌드를 주제로 온라인 언급량과 키워드를 분석한 ‘FATI(Farm Trend&Issue)’ 보고서 13호를 발표했다.

이번 분석은 쌀 소비에 대한 국민 인식을 확인하기 위해 진행됐으며, 최근 4년간(2020~2023) 온라인에 게시된 350만건 이상 데이터를 활용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쌀 소비 촉진과 쌀 가격 안정화를 위한 가루쌀 산업 활성화 정책, 천원의 아침밥 사업 등 정부의 다양한 노력이 효과를 거두며 온라인 정보량 역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1년 7월 쌀 도매가가 ㎏당 2955원까지 크게 오르며 정점을 찍은 뒤 2022년 10월까지 가격 하락이 이어졌다. 이에 대응하기 위한 정부의 전략작물직불제도, 가루쌀 산업 활성화 대책 등이 발표되며 온라인 언급량은 2022년 11월 9만8667건으로 최대치를 기록했다. 이후 쌀 소비량 감소세에 제동이 걸리며 쌀 가격은 안정세에 들어섰다.

또 쌀 가격 상승·하락과 관계없이 대다수 국민은 식량안보 차원에서 쌀은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쌀 소비를 확대해야 한다는 점에도 공감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쌀 가격 상승기(2020년 1월~2021년 7월)에도 쌀 가격이 오르는 것은 수용할 만하다는 의견 등 긍정 여론이 48%로 나타났다. 쌀 가격 하락기(2021년 8월~2022년 10월)에는 식량안보 차원에서 쌀 가공품 소비와 대체작물 재배를 장려해 쌀 가격을 정상화야 한다는 의견이 43%로 집계됐다.

쌀 가격이 안정세(2022년 11월~현재)에 접어든 최근에는 ‘천원의 아침밥’과 같은 정부 사업을 지지하고, 가루 쌀 산업 활성화를 기대한다는 긍정 의견들이 73% 게재됐다.

쌀은 이제 한국인의 주식을 넘어 가공식품으로도 새롭게 주목받으며 먹거리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 쌀 가공 주요 품목별 온라인 정보량 및 증가율을 분석한 결과, 디저트류의 언급이 눈에 띄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디저트류 전체 정보량은 2022년 1만4352건에서 2023년 2만4816건으로 73%가량 크게 증가했으며, 그중 한식 디저트인 ‘개성주악’과 ‘약과’의 정보량은 지난해 대비 각각 275.2%, 104.1% 증가하며 인기를 이어갔다.

‘쌀밥’, ‘찹쌀떡’, ‘떡볶이’ 등은 증가율이 높진 않았지만 가장 많이 검색된 것으로 나타나 꾸준한 정보량을 보인 것으로 분석됐다.

밀가루 대신 쌀을 소비하는 이유를 분석한 결과, 쌀이 ‘더 건강하고(23.7%)’, ‘더 맛있어서(19.1%)’ 이용한다는 언급이 대부분이었다.

쌀의 구체적인 장점으로는 ‘글루텐이 없어서(15.0%)’, ‘식감이 좋아서(12.2%)’가 있었으며, ‘다이어트(11.2%)’, ‘소화(8.1%)’와 같은 기능적 측면의 언급도 확인됐다.

쌀 소비 시 불만 사항으로는 ‘가격이 비싸서(75.0%)’라는 의견이 가장 많았다. 쌀 가격에 대한 소비자 부담을 덜어주는 것이 쌀 소비 촉진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분석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농정원이 발행하는 농업·농촌 이슈 트렌드보고서 ‘FATI(Farm Trend&Issue)’ 13호에 담았으며, 농정원 홈페이지(www.epis.or.kr) 자료실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농정원 이종순 원장은 “쌀은 국민의 주요 식량원이자 농가경제의 근본이 되는 가장 중요한 작물이다. 이번 쌀 소비 관련 온라인 트렌드 분석을 통해 쌀 소비를 증대할 수 있는 다양한 아이디어가 발굴되기를 바란다. 농정원은 쌀 소비를 촉진하고 농가 소득을 높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전체뉴스목록으로

삼성, 미국 가전제품 시장 디지털 광고에서 선두
미래에셋생명, 신규 암 보장 배타적 사용권 획득
직장인 10명 중 9명 ‘고용불안 느낀다’
4차 산업혁명의 본질 꿰뚫어 본 경제서 ‘4차 산업혁명의 본질’
경제발전경험공유사업으로 아세안 항공분야 협력 신호탄
산업부-KOTRA, 중동부 유럽 K-방산 수출 판로 넓힌다
GS샵, 골든타임 앞당기니 시청 가구·매출 증가

 

신한투자증권, 신한초단기채펀드 판매
Z세대 투자자들, 대체 투자 탐색... 놓치는 것에 대한 두려움
KB스타뱅킹, 케이봇쌤 AI 포트폴리오 투자 서비스
우리금융저축은행, 파킹정기예금 중도 해지도 연 2.2% 금리
농·축·수산업은 생산성 증대에 어려움
삼성전자 ‘무빙스타일’ 혼수·이사철 인기몰이
고물가 시대 반가운 ‘BC 바로 MACAO 카드’ 출시

 


공지사항
뉴스지 한자표기 '新聞集'
뉴스그룹 정보 미디어 부문 상표등록
알프롬 계열 상표, 상표등록 완료
알뜰건설, 상표등록 완료
존차닷컴, 글꼴 변경 상표등록 완료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