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12월 05일 화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미디어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티머니복지재단 ‘이로운도로 캠페인’
희귀질환 환자 위한 희망의 발걸음 모은다

포토뉴스
 

SK㈜ C&C, 제조업 현장에서도 생성형 AI 활용 돕는다

두산에너빌리티에 생성형 AI기반 이상 진단 서비스 시범 적용
뉴스일자: 2023-11-18

SK㈜ C&C가 국내 에너지 분야 선두 기업인 두산에너빌리티의 생성형 AI 기반 디지털 ITS 파트너로 나섰다.

이번 사업은 두산에너빌리티의 성장동력 강화를 위한 디지털 전환 전략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두산에너빌리티는 현재 가스터빈, 수소, 해상풍력, SMR(소형모듈원전)을 성장사업으로 적극 육성하고 있으며, 디지털 솔루션, 친환경 리튬 회수 공정, 혁신 소재 개발 등 신사업도 적극 확대하고 있다.

두산에너빌리티는 발전 장비 및 설비 운영 전 과정에 걸쳐 생성형 AI, 클라우드 등 디지털 기술을 적극 활용해 에너지 생산 및 운영 효율을 높이겠다는 방침이다.

SK㈜ C&C는 생성형 AI 기반 오케스트레이션 플랫폼을 활용해 제조 현장의 장비·설비 이상징후 탐지부터 원인 분석, 보고서 작성, 담당자 메일 보고 등 장애대응 전 과정을 지원한다.

이번 두산에너빌리티 시범 적용 사업은 이상 진단 과정에서 가장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이상·고장 분석 및 보고서 제작 영역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통상 고장 발생 후에 유사 사례를 분석해 원인을 찾고, 대응 방안을 찾기까지 최소 수일에서 수주가 소요되는데, 생성형 AI 기술 기반 유사 사례 데이터 분석을 통해 대응 방안 제시 시간을 크게 단축시킨다.

생성형 AI가 과거 유사 사례 보고서를 참고해 ‘이상 진단 보고서’도 제작해준다.

이상 진단 보고서는 AI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이상 및 고장 개요 △분석 목적·대상·결과 △고장 대응 권장사항 등을 초안 형태로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보여준다.

담당자는 생성형 AI가 제작한 보고서를 최종 검토하기만 하면 되기 때문에 사람이 직접 보고서를 작성하는 것과 비교해 시간을 크게 줄일 수 있게 된 것이다.

장애 분석 보고서를 유관 부서에 메일로 발송하는 일도 생성형 AI를 통해 진행할 계획이다.

SK㈜ C&C 차지원 G.AI그룹장은 “고가의 대규모 장비와 설비가 톱니바퀴처럼 돌아가는 제조현장에서 장애 대응은 촉각을 다투는 매우 중요한 일”이라며 “생성형 AI가 우리나라 제조 산업의 생산성과 안전성을 높이는 실질적 디지털 혁신의 기반 인프라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SK㈜ C&C



 전체뉴스목록으로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솔루션 통합한 수면질 서비스
서울대 반도체 특성화대학 우수 학생 91명 선발
랜섬웨어 공격에 공급망 서비스 중단, 갈취 사기
퓨처젠-나루씨큐리티 ‘사이버배틀필드’ 총판 협약
‘실버케어’에서 ‘응급 케어’로... AI 기반 원스톱 응급대응
파수, 글로벌 전문가들과 손잡고 미국 문서관리 시장 ‘승부수’
한화시스템, 정부용 우주 인터넷 개발 착수

 

유블럭스, LTE-M 모듈 2500만개 판매 달성
위안소프트, 장애 없는 동영상 서비스 위한 특별 서비스
시험결제 승인·취소 문자 없이 카드 유효성 자동 검증
세계 최대 모노타입 폰츠, 한국 전용 폰트 구독 요금제 출시
미디어그룹사람과숲, 한국어 특화 LLM 리더보드 다시 1위
‘1억달러 클럽’ 속하는 모바일 게임 82개
로켓AI, 인공지능 사주팔자 서비스 ‘운세박사’ 출시

 


010라인
베네프롬 베네인투 투자관리
가상자산 관리 / 보안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