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5월 31일 일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신상품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사랑의열매, ‘힘내라! 대한민국 나눔캠페인...
코로나19 극복 위한 ‘지역사랑 5% UP’ 캠페...

포토뉴스
 

미생물 하수배관 관리 시스템 ‘에코스톰’

식품 안전 적합 박테리아를 자동 투입
뉴스일자: 2020-03-07

세계적인 산업 설비 유지 보수 제품 제조 기업인 NCH코리아는 식품 안전에 적합한 박테리아를 현장에서 자동 투입하는 전자동 미생물 하수배관 관리 시스템인 ‘에코스톰’ 출시했다고 밝혔다.

NCH코리아는 이번 에코스톰 출시로 ‘NCH하수배관 관리 프로그램’ 라인업을 강화했다.

배수관에는 유지방 및 음식물 찌꺼기들이 쌓여 막히고 역류하는 일이 발생한다. 특히 이러한 막힘은 영업 지장으로 이어져 비용손실을 초래하기도 한다. 또한 배수관 내부와 그리스트랩의 굳어진 유지방층에 음식물 입자가 쌓이고 썩어 강한 악취가 발생하여 고객과 직원에게 불쾌감을 줄 수 있다.

NCH의 미생물 하수배관 관리 시스템 ‘에코스톰’은 제품 무게가 1kg으로, 작고 세련된 디자인에 가볍기 때문에 사용 및 설치가 간편하며 배터리로 구동된다. 혁신적인 자동 컨트롤러를 통해 전자동으로 고객이 설정한 량에 맞춰 하루에 4번, 400억 마리씩 최대 1600억 마리의 박테리아가 탑재된 펌프를 통해 하수배관에 공급되어 관리가 용이하다.

에코스톰은 매일 1600억 마리의 살아있는 박테리아를 공급할 수 있어, 경쟁사 제품들과 대비하여 19배 이상 많은 박테리아를 자동 공급한다. 이 박테리아는 배관의 막힘과 역류를 유발하는 누적된 유지방층을 생물학적으로 분해하여 심각한 악취와 부패를 일으키는 음식물 찌꺼기를 분해시킨다.

NCH의 에코스톰은 원하는 위치에 소형 분배기를 간단하게 설치할 수 있다. 또한 NCH의 하수배관 관리 프로그램은 현장 방문을 통하여 외식업체의 다양한 배관구조를 분석하고, 에코스톰과 바이오엠프와 같은 미생물 하수 배관 관리 시스템와 배관 개방제를 제안할 뿐 아니라, 전문가의 정기 서비스 방문, 장비 점검 및 청결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며, 체계화된 서비스를 리포트하고 반년 단위의 시스템 운영효과 검증 또한 제공한다.

NCH의 에코스톰은 일반 하수 배관, 식당 하수 배관, 커피 머신, 탄산음료 하수배관, 제빙기 배수관, 집수정, 응축수 배수관, 냉동기 배수관 등에 사용할 수 있다.

출처 : 엔씨에이취코리아



 전체뉴스목록으로

PC 케이스 Pure Base 500DX
로즈골드 추가한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
이노레스 항균 마스크 케이스 마스키퍼
에이수스, 최상의 게이밍 환경 위한 ROG 게이밍 기어
듀얼모드 최신 국산 체온계 ‘오시스’
에이수스, WiFi6 지원 공유기 RT-AX56U
삼성전자, 2020년형 사운드바 국내 출시

 

혁신적인 인텔리전트 기능 탑재한 드론 ‘매빅 Air 2’
지포, ‘윈디’ 라이터 신규 디자인 시리즈
AV-D32 높이 조절 암, W 시리즈
모토로라, 가성비 블루투스 이어폰 버브버즈 100
어린이용 무선 헤드폰 버디폰 코스모스ANC
레드페이스, ‘지젤 우먼 레트로 슈즈’ 출시
지포, ‘크로스’ 라이터 신규 디자인 시리즈 출시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