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25일 화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경제

기업 75.1% ‘신입직 채용 시 학벌 고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아동학대인식개선사업 ‘학대피해아동 발견 ...
식용견에 새로운 이름 선물하는 ‘#NameMe’ ...

포토뉴스
 

설 맞이 제로페이 모바일상품권 10% 특별할인

은행앱과 페이앱에서 이용 가능… 소득공제 혜택까지
뉴스일자: 2020-01-19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다가오는 설을 맞아 제로페이와 연계된 모바일온누리상품권 및 지역상품권 할인 이벤트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모바일온누리상품권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발행되는 전통시장 및 상점가 전용 상품권으로, 월 50만원 할인 구매 한도 내에서 10% 할인을 받아 구입할 수 있다. 10만원 권은 9만원에, 50만원 권은 45만원에 구매가 가능하며 현금영수증 소득공제 혜택도 주어진다.

현재 모바일온누리상품권 구입·결제 앱에서는 모바일온누리상품권 외에도 △서울사랑상품권 △경남사랑상품권 △창원사랑상품권 △김해사랑상품권 △산청사랑상품권 △하동사랑상품권 △합천사랑상품권 △남해화폐 화전 △곡성심청상품권 △담양사랑상품권 등 각 지역 상품권도 구입 및 사용이 가능하다.

지역 상품권 역시 각 지자체에서 제공하는 할인률에 따라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어 스마트한 설 제수용품 소비가 가능하다.

전국의 전통시장 수는 1500여개로 마장축산물 시장에서 한우를 구입해 선물용으로 써도 좋고, 각종 전통시장에서 채소, 건어물, 과일 등 명절 제수용품을 구입하기에도 안성맞춤이다.

모바일온누리상품권은 은행 앱, 페이 앱에서 구입 및 결제가 가능해 별도의 앱을 다운로드 받을 필요가 없다. 현재 농협은행, 경남은행, 부산은행, 대구은행, 광주은행, 전북은행, 체크페이, 비플제로페이, 머니트리 앱 내의 제로페이 시스템에서 구입 및 결제가 가능하며 사용 가능한 앱은 계속 추가되고 있다.

이용 방법도 편리하다. 전통시장 등 모바일온누리상품권을 취급하는 가맹점에서 물품 구매시 가맹점의 QR코드를 촬영하여 제로페이로 결제하면 된다. 소비자는 실물 상품권 없이 스마트폰으로 결제할 수 있어 편리하고, 판매자 또한 스마트폰에서 바로 확인이 가능해 편리하고 정확하다.

판매자는 앱을 통해 결제된 금액을 즉시 현금화할 수 있어 은행을 방문해야 하는 번거로움도 사라진다.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사장은 “우리 민족 고유의 명절 설을 맞아 많은 분들이 제수용품이나 선물 구입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며 “모바일온누리상품권 및 제로페이 연계 지역 상품권을 이용하면 최대 10% 할인을 받을 수 있어 소비자에게는 혜택이, 전통시장에는 매출 증진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모바일온누리상품권과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출처 :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전체뉴스목록으로

사회적 가치 만드는 ‘임팩트 유니콘’ 연합 모델 공모
태국과 도로교통분야 협력 양해각서
소상공인, 임대료 보다 세금 내는 돈 더 아까워
제로페이, 누적 결제액 1000억 돌파
‘마이다이어트페어 2020’ 개최 연기
상반기 대기업 대졸 신입채용 6.2% ‘감소’
롯데마트 갈 때 지갑 두고 가세요

 

회복세 보이던 소비지출심리, 코로나19 직격탄
파킹통장 ‘딴주머니’ 금리 연 1.2%로 인상
무민세대에서 진화, ‘유민세대’ 아이템 봇물
코로나바이러스 혼란 속 포트폴리오 다양화
제로페이, 첫 결제 3000원 돌려받으세요
기아자동차, 현대종합금속 신입 채용
창업성장·기술혁신 R&D사업 상반기 과제 접수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